Lake Chabot

이장훈/김명희 가족과 마지막 여행을 Lake Chabot 에서 보냈습니다.
한국에 돌아가셔 하나님을 꼭 만나길 기도합니다.